오성식 국제학교 - 클럽게시판
Home > 열린마당 > 클럽게시판


제목 OSS의 저녁식사
추천 : 0 이름 : 오성식 작성일 : 2014-09-04 16:24:29 조회수 : 1,657
OSS에서는 매일 저녁 6시 30분부터 30분간 한식으로 저녁식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OSS의 기본철학은 모든 면에서 최고를 지향하는 명품 프로그램의 품위를 지키고자 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아이들의 유학기간 중 무엇보다 먹는 고민만큼은 확실하게 해결해주자는 것이
가장 중요한 방침 가운데 하나입니다.

잘 아시다시피 OSS프로그램은 학습면에서나 생활면에서나 무척 강도가 강한 프로그램입니다,
즉, 아이들은 벅찬 OSS의 프로그램을 소화하느라 적지 않은 스트레스를 받으며 생활하고
있는 것 또한 사실입니다,

그런 것을 너무나 잘 알고 있기에 평일에는 한끼 저녁식사라도 푸짐하고 즐겁게 맛있게 함으로써
스트레스를 풀고, 주말에는 다양한 엑티비티와 스포츠 활동을 통해 주말동안 쌓였던 스트레스로부터
해방시켜준다는 것이 또 하나의 방침이기도 합니다,

아주 작은 것 하나하나에 정성을 담자는 OSS의 명품 정신에 따라 저녁 식단도 그렇게 준비되고
있습니다,

영양면이나 맛에 있어서 풍부하고 다양한 것은 기본이고, 식사하는 즐거움까지 더해주기 위해
식기도 고급스런 식판을 준비하고, 숫가락받침까지 정성껏 준비했습니다,

간식과 달리 저녁식사는 아이들이 먹고 싶은만큼 제공되는 무한제공을 원칙으로 하고 있습니다,
아주 특별히 식사량을 조절해야 하는 예외적인 경우가 아니라면 먹는 즐거움까지 제어하지는
않을 방침입니다,

이 외에도 평일 간식으로 제철 과일과 우유, 스넥 등을 충분히 준비해서 학교에서 돌아온 아이들이
저녁식사 시간까지 방과 후 수업을 하는 과정에서 허기를 느껴 성장기의 아이들에게 방해가 되는
일은 절대 없도록 할 것입니다,



15기 효원맘   2014-09-04 18:46:25  
와우~!정말 최고네요. 큰이모의 모습도 최고 아이들을 위해서 정성껏 마련한 메뉴도 최고~흰밥,불고기,미역국,김치등등...셋팅도 최고~?흐믓하네요. 아이들을 이렇게 정성껏 돌보아주시니 멀리 있는 저희도 같이 캐나다에 빨려들어가는것같아요. 손에 잡으면 잡힐듯^^~~
15기 규리/하진맘   2014-09-04 19:30:34  
사실,한국사람들은 밥힘으로 산다고들 하는데,한해한해 나이가 들수록 더
그런것같더라구요. 아이들도 이렇게 제대로된 밥한끼를 먹으면 밀가루 위주의 식단만 먹다가 속도 편해질것 같아요.게다가 집에서 엄마가 해주는것보다 더 고급스러운 비쥬얼로 인해 밥맛이 한층 더 좋을것 같네요.^^이렇게 훌륭한 일용할 식사만들어주신 큰이모님, 영양 가득 식단 내려 주신 선생님들 다 정말 감사합니다~~~~♥♥♥
15기 규리/하진맘   2014-09-04 19:46:22  
다시 돌려보니 큰이모님이 정말 흐뭇해하시는 모습이보이네요.그 모습이 진심으로 또한번 감사합니다.
엄마같은 마음이신게 보여서요.감사합니다.♥♥♥
15기 허환 엄마   2014-09-04 20:15:34  
아이들이 맛있게 먹는 모습 보니 너무 행복해요. 정말 oss로 보내길 정말 잘했다는 생각을 다시 한번 합니다. 아이들이 너무 맛있게 행복한 모습으로 먹는것 보니 눈물이 핑 도네요. 큰이모님 oss모든 선생님 너무너무 감사드려요 ♥ ♥ ♥
15기 우진맘   2014-09-04 20:19:56  
와우!! 정말 맛있게 요리해주시고 영양까지 생각해서 메뉴도 골고루~^^ 큰이모님 짱이에요~~~ 한국에 있을때 보다도 더 잘먹고 행복해 보이네요~~^^ OSS샘들의 세심한 배려로 저녁식사를 매일 한식으로~~완전 감동입니다~~
15기 표승찬맘   2014-09-04 20:27:40  
정말 정말 퍼팩트한 식사입니다^^ 영양도 고루고루~~
지우보고 한참 웃었습니다~~** 왤케 웃기는지... 키도 쑥쑥 클듯하네요~
아이들이 밥먹는 모습이 세상에서 제일 예쁨니다~~
큰이모님 감사드리고 oss~~ 짱짱짱!!!
15기준현맘   2014-09-04 20:46:27  
주문배달 도시락이 아니고 큰이모님이 직접 요리해주신 따끈따끈한 저녁 밥상^^
완전 감동입니다~~♡♥
한끼 식사로 엄마를 느끼고,한국을 느끼고 하루의 스트레스도 싸~악 날려버릴 듯합니다
15기 지우맘   2014-09-05 00:36:03  
지우는 연일 먹방을 보여주며 엄말 계모로 만들고 ㅋㅋ 한국에선 미역국 과 계란을 먹지 않았는데 아 계모 인정합니다. 이모님의 자상한 미소와 오쌤의 친모의 마음에 거듭거듭 감사드려요. 지우느 키까지 커는 보너스를 받을 것 같아요.
15기 환빈맘   2014-09-06 12:44:24  
처음에 나오는 화면을 보고는 도시락을 주문해서 먹는줄 알았어요
세상에나 날마다 새로운 메뉴로 직접 음식을 만들어서 주실줄은
정말 몰랐습니다 식판을 깔고 고급진 식기에 한식으로 날마다 저녁을 먹는
우리15기 아이들은 분명 행운아들 입니다
환빈이는 볼살이 벌써 통통하게 올랐어요~^^
음식 만들어주시는 이모님 날마다 아이들 식사 챙기시는 선생님들께
머리숙여 감사드립니다♥
15기보경맘   2014-09-09 15:16:29  
오늘 도시락 정말 감동이어요..집에서 먹인들 오늘 메뉴보다 더 잘 먹일 수는 없을 듯.
진심으로 감사드려요..
아이들이 한국에 있을 때 보다 더 잘 먹는 거 같아요.감사 또 감사합니다.
14289.   1286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notice OSS 22기 모집 안내  [8] 오성식 2014/03/18 4096
notice (글쓰기 이벤트) 내가 경험한 OSS  [1] 오성식 2016/08/24 973
notice OSS를 표현하는 광고문구  [65] 오성식 2016/01/18 1871
notice 아프리카 TV 생방송 안내  [28] 오성식 2014/07/08 2457
notice OSS 20기의 스피치 오성식 2017/01/13 422
notice OSS 19기의 스피치  [4] 오성식 2016/08/22 667
notice OSS 18기의 스피치 오성식 2016/01/25 969
notice 오샘의 스피치 특강  [20] OSS EMO 2015/01/28 1528
notice OSS의 저녁식사  [10] 오성식 2014/09/04 1657
notice 새로운 OSS의 스피킹 프로그램 ....OSS TV 뉴스  [13] 오성식 2014/08/23 1507
notice OSS의 선생님들을 소개합니다.  [29] 오성식 2014/08/19 2492
notice OSS의 새로운 역사가 시작되었습니다  [18] 오성식 2014/08/13 1698
notice 방송에 소개된 OSS  [5] 오성식 2014/07/22 1796
14276   금주의 계획 뉴스브리핑(2018.2.19~2.25) 오성식 2018-02-19 11
14275   캡틴샘의 한마디... 오성식 2018-02-19 12
14274   OSS 1박 2일 캠프(2018.2.9~2.10) 오성식 2018-02-12 20
14273   캐나다 유학후 한국학교 재입학하기 오성식 2018-02-12 23
14272   캐나다 오성식국제학교 소개및 입학안내 오성식 2018-02-09 26
14271   캐나다 대학교 진학하기 오성식 2018-02-09 24
14270   고등학교 1,2학년생의 유학 오성식 2018-02-09 19
14269   중학교 3학년생의 유학 오성식 2018-02-09 18
14268   중학교 2학년생의 유학 오성식 2018-02-09 18
14267   중학교 1학년생의 유학 오성식 2018-02-09 20
14266   초등학교 6학년생의 유학 오성식 2018-02-09 19
14265   초등학교 5학년생의 유학 오성식 2018-02-09 19
14264   초등학교 4학년생의 유학 오성식 2018-02-09 20
14263   초등학교 2,3학년생의 유학준비 과정 오성식 2018-02-09 20
14262   2018년 1월 OSS TV NEWS 오성식 2018-02-08 22
14261   금주의 계획 뉴스브리핑(2018.2.5~2.18) 오성식 2018-02-05 26
14260   OSS 액티비티(2018.1.27) 오성식 2018-01-29 36
14259   금주의 계획 뉴스브리핑(2018.1.29~2.4) 오성식 2018-01-29 28
14258   OSS의 뉴스제작은 이렇게..... 오성식 2018-01-29 24
14257   캐나다의 Pro-D Day란... 오성식 2018-01-29 23
14256   OSS 22기 첫스피치..시니어(2018.1.26) 오성식 2018-01-29 26
14255   OSS의 저녁식사는 이렇게..... 오성식 2018-01-26 45
14254   정규학교 선생님과의 면담은 이렇게.... 오성식 2018-01-25 36
14253   금주의 계획 뉴스브리핑(2018.1.22~1.28) 오성식 2018-01-22 37
14252   캡틴샘의 한마디... 오성식 2018-01-19 45
14251   OSS의 시사토론 수업은 이렇게.... 오성식 2018-01-19 39
14250   OSS의 플래너는 이렇게... 오성식 2018-01-18 40
14249   OSS의 중고생 프로그램은 이렇게... 오성식 2018-01-18 40
14248   OSS 학생들의 전자사전 관리는 이렇게.... 오성식 2018-01-17 37
14247   OSS 학생들의 수학실력은.... 오성식 2018-01-17 49
14246   OSS 시니어 학생들의 영어수업은 이렇게... 오성식 2018-01-17 39
14245   OSS 주니어 연장생들의 영어수업은 이렇게... 오성식 2018-01-17 39
14244   OSS 재학생들의 영어수업은 이렇게... 오성식 2018-01-17 40
14243   OSS 신입생들의 영어 브릿지 과정은 이렇게... 오성식 2018-01-17 38
14242   OSS 22기 첫스피치..주니어(2018.1.11) 오성식 2018-01-15 49
14241   금주의 계획 뉴스브리핑(2018.1.15~1.21) 오성식 2018-01-15 36
14240   OSS 22기 신입생 환영회와 선후배 상견례 오성식 2018-01-15 55
1 [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86]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 title title
  • title title
  • title title
  • title title
  • title